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국회·정당

[리얼미터] 보궐선거 서울 민심은?…민주·국민의힘 오차범위 ‘경합’

등록 :2021-02-22 10:53수정 :2021-02-22 12:05

크게 작게

리얼미터 누리집 갈무리.
리얼미터 누리집 갈무리.

더불어민주당의 지지율이 다소 하락하면서, 국민의힘과 오차범위 내에서 접전을 벌이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2일 나왔다. 특히 오는 4월7일 보궐선거가 열리는 서울에서는 두 당이 오차범위에서 경합을, 부산·울산·경남에선 국민의힘이 오차범위 밖 우세 양상을 나타내고 있다.

리얼미터가 <와이티엔>(YTN) 의뢰로 지난 15∼19일 전국 18살 이상 3010명을 대상으로 조사(신뢰수준 95%, 표본오차 ±1.8%포인트)한 결과, 국민의힘 지지율이 31.8%, 민주당은 31.6%으로 집계됐다. 오차범위 내에서 초접전을 벌이고 있는 것이다. 국민의힘은 지난주보다 0.7%포인트 오른 반면, 민주당은 1.4%포인트 하락한 결과다.

특히 중도층의 이동이 눈에 띈다. 민주당은 진보층에서 소폭 상승(0.4%포인트↑)하고, 중도층(34.6%→26.9% 7.7%포인트↓)에서 크게 떨어진 반면, 국민의힘은 보수층에서 소폭 하락(1.0%포인트↓)하고 중도층에서는 상승(30.6%→34.3% 3.7%포인트↑)했다. 중도층에서 두 당의 격차는 7.4%포인트였다.

보궐선거가 열리는 서울에서 국민의힘 지지율은 32.6%로 전주보다 2.5%포인트 올랐다. 민주당은 2.2%포인트 하락한 29.5%로, 두 정당의 격차는 3.1%포인트로 벌어졌다. 부산·울산·경남(PK) 지역에서도 국민의힘이 1.2%포인트 오르면서 36.1%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2.4%포인트 하락한 민주당(25.6%)을 오차범위 밖(10.5%포인트)에서 앞섰다.

이번 조사는 무선 전화면접(8%), 무선(72%)·유선(20%) 자동응답 혼용방식,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됐다. 응답률은 5.2%다.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누리집을 확인하면 된다.

장나래 기자 wing@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가덕도공항 적극 대변한 김경수 지사…문 대통령 “가슴이 뛴다” 1.

가덕도공항 적극 대변한 김경수 지사…문 대통령 “가슴이 뛴다”

문 대통령, 코로나19 백신 접종 현장 방문…첫 접종 지켜봐 2.

문 대통령, 코로나19 백신 접종 현장 방문…첫 접종 지켜봐

가덕도 찾아 ‘신공항’ 힘 실은 문 대통령…야당 “선거 개입” 3.

가덕도 찾아 ‘신공항’ 힘 실은 문 대통령…야당 “선거 개입”

문 대통령, 가덕도 찾아 ‘신공항 공개 지지’…야당 “선거 개입’ 강력 반발 4.

문 대통령, 가덕도 찾아 ‘신공항 공개 지지’…야당 “선거 개입’ 강력 반발

배우 이영애, 이재웅 전 대표가 후원한 국회의원은? 5.

배우 이영애, 이재웅 전 대표가 후원한 국회의원은?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