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전국 수도권

전자발찌 끊고 도망간 20대, 6시간 만에 붙잡혀

등록 2023-03-15 15:08수정 2023-03-15 15:28

전자발찌. 연합뉴스
전자발찌. 연합뉴스

인천보호관찰소 신속수사팀은 15일 새벽 4시50분께 부평구 길거리에서 ㄱ(22)씨를 특정 범죄자에 대한 보호관찰 및 전자장치 부착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붙잡았다고 밝혔다.

ㄱ씨는 전날 밤 10시45분께 인천 계양구에서 위치추적 전자장치(전자발찌)를 훼손한 뒤 도망간 혐의를 받고 있다. ㄱ씨는 과거 특수강도 혐의로 유죄가 확정됐고, 전자발찌 부착 명령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인천보호관찰소로 인치된 ㄱ씨는 경찰 수사 뒤 검찰에 송치될 예정이다.

이승욱 기자 seugwookl@hani.co.kr
항상 시민과 함께하겠습니다. 한겨레 구독신청 하기
언론 자유를 위해, 국민의 알 권리를 위해
한겨레 저널리즘을 후원해주세요

광고

광고

광고

전국 많이 보는 기사

징역 20년 구형 받은 습격범 “자연인 이재명에 미안” 1.

징역 20년 구형 받은 습격범 “자연인 이재명에 미안”

32사단 신병교육 중 수류탄 터져…훈련병 사망, 교관 중상 2.

32사단 신병교육 중 수류탄 터져…훈련병 사망, 교관 중상

충북대 의대 정원 ‘49명→200명’ 교무회의 통과 3.

충북대 의대 정원 ‘49명→200명’ 교무회의 통과

“대퇴행의 시대 5·18 안팎으로 횡단…사회전환 해법 모색” 4.

“대퇴행의 시대 5·18 안팎으로 횡단…사회전환 해법 모색”

“파묘하면 금자가 나올까요?” 경주 금척리 고분군서  발굴 조사 5.

“파묘하면 금자가 나올까요?” 경주 금척리 고분군서 발굴 조사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휴심정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서울&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