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 정치일반

국민의힘, 이재명 기소에 “대표직 수행 불가” 거론하며 총공세

등록 2023-03-22 17:55수정 2023-03-22 18:03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2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자리에 앉아 있다. 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2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자리에 앉아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은 22일 위례신도시·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 등으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기소되자 “법 위에 누구도 군림할 수 없다”고 공세 수위를 높였다.

김기현 대표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누구나 법 앞에 평등한 거 아니냐”며 이렇게 말했다. 김 대표는 “유감스러운 건 이재명 체포동의안이 국회에서 국회의원 특권을 악용해 부결됐다는 점”이라며 “민주당은 말 따로 행동 따로 모습에서 탈피해야 한다는 점을 다시 한번 강조한다”고 했다. 김 대표는 “매우 심각한 내용”이라며 “더 이상 민주당 대표를 수행할 수 없는 것 아니냐”고 말하기도 했다.

유상범 수석대변인도 논평을 내어 “공소장에 담긴 혐의는 그야말로 토착비리 부정부패의 종합판”이라며 “과거 이재명 시장 일당에게 성남시는 자신들의 경제적·정치적 이익을 취하는 ‘봉건 영지’에 불과했던 것”이라고 비판했다. 유 대변인은 민주당이 이 대표에 대한 당헌 80조 적용을 배제해 대표직 유지를 결정한 데 대해서도 “더욱 깊은 늪 속으로 스스로 빠져드는 길”이라고 비난했다. 유 대변인은 “대한민국 법치주의는 이 대표가 겹겹이 두른 방탄 갑옷에도 정의가 무엇인지 분명히 보여줄 것”이라고 했다.

서영지 기자 yj@hani.co.kr
항상 시민과 함께하겠습니다. 한겨레 구독신청 하기
언론 자유를 위해, 국민의 알 권리를 위해
한겨레 저널리즘을 후원해주세요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반대 당론’ 추진 여당, ‘탄핵 거론’ 야당…채 상병 특검 수싸움 1.

‘반대 당론’ 추진 여당, ‘탄핵 거론’ 야당…채 상병 특검 수싸움

민심엔 거부권·정책은 난맥상…총선 참패에도 안 변하는 윤 대통령 2.

민심엔 거부권·정책은 난맥상…총선 참패에도 안 변하는 윤 대통령

“수류탄 안전핀 뽑고 던지지 않아”…32사단 훈련병 사망, 교관 부상 3.

“수류탄 안전핀 뽑고 던지지 않아”…32사단 훈련병 사망, 교관 부상

“윤석열은 특검이 무섭다”...거부권 진짜 이유와 재의결 가능성은? [막전막후] 4.

“윤석열은 특검이 무섭다”...거부권 진짜 이유와 재의결 가능성은? [막전막후]

우원식, ‘명심’ 추미애 꺾었다…22대 전반기 국회의장 후보로 5.

우원식, ‘명심’ 추미애 꺾었다…22대 전반기 국회의장 후보로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휴심정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서울&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