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 정치일반

중 국무원 부총리, 북한 9·9절 방북…경제협력 논의 관측

등록 2023-09-07 09:46수정 2023-09-07 09:55

2020년 10월10일 열린 조선노동당 창건 75주년 경축 열병식에 참석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가운데)이 리병철 당 중앙군사위원회 부위원장(오른쪽), 박정천 군 총참모장(왼쪽)과 환하게 웃고 있다.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2020년 10월10일 열린 조선노동당 창건 75주년 경축 열병식에 참석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가운데)이 리병철 당 중앙군사위원회 부위원장(오른쪽), 박정천 군 총참모장(왼쪽)과 환하게 웃고 있다.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류궈중 국무원 부총리를 단장으로 하는 중국 대표단이 북한 정권수립 기념일(9·9절) 75주년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북한을 방문한다고 조선중앙통신(중통)이 7일 밝혔다.

중통은 이날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정부 초청에 의해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위원이며 국무원 부총리인 류궈중 동지를 단장으로 하는 중화인민공화국 당 및 정부 대표단이 우리 나라를 방문해 창건 75돌 경축행사에 참가하게 된다”고 보도했다.

류 부총리를 중심으로 한 중국 대표단은 9·9절 75주년을 맞아 열병식 등에 참석할 것으로 보인다. 중국은 2018년 열린 70주년 기념일엔 서열 3위의 리잔수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장을 보냈지만, 이번엔 그보다 격이 낮은 방북단을 보내는 것이다.

그러나 류 부총리의 방북으로 북·중간 경제협력 논의가 이뤄질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흑룡강성 출신의 류 부총리는 과학기술 관료 출신의 경제·행정 전문가다. 양무진 북한대학원대학교 총장은 “류 부총리를 보낸 건 흑룡강성 중심으로 한 동북 3성과 북한의 경제협력에 방점이 찍힌 것으로 보인다”며 “항저우 아시안 게임(9월23일∼10월8일)이나 중국 일대일로(중국-중앙아시아-유럽을 연결하는 중국 주도의 새로운 실크로드 경제벨트 전략) 정상회의(10월17일) 등을 계기로 북·중 두 정상이 만날 가능성도 열려 있다”고 내다봤다.

러시아 또한 오는 9·9절에 북한에 대표단을 보낼 것으로 보인다. 앞서 지난 2일(현지시각) 알렉산드르 마체고라 북한 주재 러시아 대사는 러시아 타스 통신과 한 인터뷰에서 중·러의 대표단 파견 가능성을 언급한 바 있다. 중국과 러시아는 지난 7월 북한의 전승절(7월27일) 행사에도 참석했다.

양 교수는 “북한은 이번 계기로 중국과는 경제를, 러시아와는 군사협력을 한다는 의지를 내비친 것으로 보인다”며 “한미일과 북중러의 신냉전 구도가 더욱 선명해지는 것”이라고 짚었다.

장예지 기자 penj@hani.co.kr
항상 시민과 함께하겠습니다. 한겨레 구독신청 하기
언론 자유를 위해, 국민의 알 권리를 위해
한겨레 저널리즘을 후원해주세요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윤 대통령, ‘채상병 특검법’ 거부…10번째 재의요구권 행사 1.

윤 대통령, ‘채상병 특검법’ 거부…10번째 재의요구권 행사

조국 “윤 대통령, 거부권 45회 이승만 독재 따라간다” 2.

조국 “윤 대통령, 거부권 45회 이승만 독재 따라간다”

한·오·유, 꼬리 문 ‘직구 설전’…“처신이라니” “억까 심보냐” 3.

한·오·유, 꼬리 문 ‘직구 설전’…“처신이라니” “억까 심보냐”

거부권 이후 ‘채 상병 특검 정국’…군판사 출신 박지훈이 알려주마 4.

거부권 이후 ‘채 상병 특검 정국’…군판사 출신 박지훈이 알려주마

조국 “윤 대통령, 폭탄주 퍼마시듯 거부권 맘대로 사용” 5.

조국 “윤 대통령, 폭탄주 퍼마시듯 거부권 맘대로 사용”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휴심정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서울&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