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 정치일반

이번 개각을 한마디로 총평하면? “대통령이 총선에 미쳤다” [막전막후 총선편]

등록 2023-12-05 18:00수정 2023-12-13 16:21

성한용X송채경화의 정치 막전막후 총선편 01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4일 제22대 총선을 넉 달 남짓 앞두고 개각을 단행했습니다. 이번 개각으로 교체되는 장관 6명은 모두 총선 출마를 준비 중인데요. 이 때문에 이번 개각 목표가 국정 쇄신보다는 총선 승리에 있다는 분석이 지배적입니다. 성한용 한겨레 선임기자는 이를 두고 “윤 대통령은 총선에 모든 걸 쏟아붓고 있다. 한마디로 총선에 미쳤다”고 평가했습니다.

그렇다면 총선에 올인한 이번 개각으로 출마의 문이 열린 장관들은 선거에서 승리의 깃발을 거머쥘 수 있을까요? 성 선임기자는 “지금부터 총선 때까지 롤러코스터를 서너 개는 타야 할 것”이라고 예측했습니다. 이들 장관 가운데 총선 출사표를 던질 분들은 아무래도 정신을 바짝 차려야 할 것 같습니다.

지난달 30일 이뤄진 대통령실 인사 개편을 두고도 정치권이 시끄럽습니다. 특히 한오섭 전 국정기획실장이 신임 정무수석에 임명되자 뉴라이트 논란이 거센데요. 성 선임기자는 “그동안 윤 대통령이 공산전체주의 등 거친 표현을 많이 썼는데, 이건 용산 실세인 한오섭 수석이 평소에 자주 쓰는 말”이라고 전했습니다.

5일 오후 6시 한겨레TV에서 첫선을 보이는 ‘(성한용×송채경화) 정치 막전막후’ 풀영상에서는 이보다 더 깊이 있는 분석, 더 재미있는 뒷이야기가 여러분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영상으로 확인해보세요!

‘(성한용×송채경화) 정치 막전막후’는 앞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6시에 공개됩니다. 새해(1월2일)부터는 한겨레 누리집에서 로그인한 뒤 시청할 수 있습니다.

항상 시민과 함께하겠습니다. 한겨레 구독신청 하기
언론 자유를 위해, 국민의 알 권리를 위해
한겨레 저널리즘을 후원해주세요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컷오프’ 기동민, 당 결정 수용…이재명 겨냥 “계파 이익 대변” 1.

‘컷오프’ 기동민, 당 결정 수용…이재명 겨냥 “계파 이익 대변”

국힘, 강남병 고동진 공천…달서갑엔 박 전 대통령 측근 유영하 2.

국힘, 강남병 고동진 공천…달서갑엔 박 전 대통령 측근 유영하

국힘, 이준석 ‘저격’… 경기 화성을 전략공천 검토 3.

국힘, 이준석 ‘저격’… 경기 화성을 전략공천 검토

이재명, 국힘 간 김영주에 “채용비리 소명 못해 0점”…김 “연관 없다 답해” 4.

이재명, 국힘 간 김영주에 “채용비리 소명 못해 0점”…김 “연관 없다 답해”

“발톱 드러낸 임종석...싹을 제거한 이재명” [공덕포차] 5.

“발톱 드러낸 임종석...싹을 제거한 이재명” [공덕포차]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휴심정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서울&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