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사회일반

400여개 시민단체 “한국전쟁 70년 되는 2023년까지 전쟁 끝내자”

등록 :2021-07-27 17:12수정 :2021-07-28 15:36

‘한반도 종전 평화캠페인’ 발족 1년
27일 서울 종로구 참여연대 아름드리홀에서 정전협정 체결 68년·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 발족 1년 기자회견이 열렸다. 참여연대 제공
27일 서울 종로구 참여연대 아름드리홀에서 정전협정 체결 68년·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 발족 1년 기자회견이 열렸다. 참여연대 제공

참여연대 등 국내외 시민단체 430여 곳이 참여한 ‘한반도 종전 평화캠페인(캠페인)’이 한국전쟁 정전협정 70주년인 오는 2023년까지 남북한이 종전선언을 할 것을 주장했다. 캠페인은 다음달 한미연합군사훈련에 대해서도 중단을 요구하며 남·북, 북·미가 대화를 재개할 것을 촉구했다.

캠페인은 27일 서울 종로구 통인동 참여연대 아름드리홀에서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 발족 1년 기자회견’을 열고 “2023년 정전협정 체결 70년이 되기 전에 이 전쟁을 끝내자”고 밝혔다. 이들은 기자회견문에서 “한반도 주민들은 오랜 시간 전쟁의 불안 속에 살아왔고, 전 세계적으로 유례없이 긴 정전 체제는 동북아시아의 군사적 긴장과 세계적인 핵 군비경쟁을 부추겨 왔다. 68년 전 오늘 한반도에 총성은 멎었지만, 전쟁은 아직도 계속되고 있다”며 종전의 필요성을 설명했다. 이어 “날로 심각해지는 기후 위기와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서 한정된 자원을 군비경쟁이 아닌 민생과 안전, 지속가능한 환경을 위해 사용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캠페인은 한반도 평화체제 안착을 위해 남·북한이 지난 2018년 체결한 남·북 군사합의 등을 이행하고 대화에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남·북은 2018년 ‘9월 평양공동선언’을 통해 군사적 적대행위 중단과 비무장지대(DMZ)의 평화지대 전환 등을 핵심으로 한 군사합의서를 내놓았지만 이후 남북관계가 굳어지며 이행되지 않고 있다. 이에 대해 캠페인은 “지금은 ‘북한과의 외교에 열려있다’는 말뿐이 아니라 행동이 중요한 시기”라며 “남⋅북⋅미 모두 어렵게 맺은 합의를 이행하겠다는 의지를 보여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다음달로 예정된 한미연합군사훈련에 대해 “미국은 북한과의 적대와 전쟁 상태를 종식시키고 관계 개선을 통해 문제를 해결하겠다는 분명한 의지를 구체적인 행동으로 보여줘야 한다”며 훈련 중단을 요구했다.

이 캠페인은 지난해 참여연대, 한국와이엠시에이(YMCA) 등 국내외 시민사회단체 433곳이 모여 발족했다. 이후 1년 동안 한국전쟁 종식과 평화협정 체결을 주장하는 시민 8만여명의 서명을 받아왔다. 천호성 기자 rieux@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뽀로로 밴드 붙여준다던데”…백신 맞으러 소아과 가는 어른들 1.

“뽀로로 밴드 붙여준다던데”…백신 맞으러 소아과 가는 어른들

추석이란 무엇인가…청소년 페미니스트는 명절 풍경이 참 이상하다 2.

추석이란 무엇인가…청소년 페미니스트는 명절 풍경이 참 이상하다

오토바이 운전 안 알렸으니 보험금 못줘?…대법 “보험금 지급해야” 3.

오토바이 운전 안 알렸으니 보험금 못줘?…대법 “보험금 지급해야”

물에 빠진 친구 구하다 숨진 10대…법원 “국립묘지 안장 안 돼” 4.

물에 빠진 친구 구하다 숨진 10대…법원 “국립묘지 안장 안 돼”

‘디지털 성범죄 위장수사’ 수사관 40명, 추석 뒤 투입된다 5.

‘디지털 성범죄 위장수사’ 수사관 40명, 추석 뒤 투입된다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벗의 마음을 모아주세요
자유와 평등을 꿈꾸는 마음.
다른 이의 아픔에 눈물 흘리는 마음.
지구의 신음을 안타까워하는 마음.
그 마음을 함께하는 한겨레와 걸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