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전국영남

경북 영주시 중학교발 코로나19 감염자 사흘 동안 71명

등록 :2021-10-20 11:55수정 :2021-10-20 11:59

장욱현 경북 영주시장이 지난 29일 학교 관련 코로나19 집단 감염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영주시 제공
장욱현 경북 영주시장이 지난 29일 학교 관련 코로나19 집단 감염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영주시 제공

경북 영주시 중학교에서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해 사흘 동안 학생·교사·주민 등 모두 71명이 확진됐다.

경북도는 20일 “어제 하루 코로나19 감염자가 75명 발생했는데 48명이 영주시 풍기읍 중학교 관련자다. 심층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해당 중학교 모든 학년을 원격수업으로 전환했다”고 밝혔다.

풍기읍 중학교에선 지난 17일 학생 1명이 처음 확진됐다. 이어 18일 학생 17명, 교사 1명 등 18명이 확진됐다. 19일 영주시가 접촉자와 근처 초·중·고교생, 지역 주민 등 1900여명을 전수 검사했더니 학생 43명을 포함해 모두 48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또 풍기읍 중학교 관련 확진자들과 접촉한 경북 안동시와 구미시 학생 1명씩과 예천군 학생 2명이 확진됐다. 이로써 17~19일 사흘 동안 경북도 전체에 퍼진 풍기읍 중학교 관련 확진자는 모두 71명이다.

영주시는 “현재 구체적인 감염경로를 파악하고 있다. 코로나19 추가 확산을 차단하려고 풍기읍 전체 초·중·고교 등교를 중단하고 원격수업으로 전환했다. 방역당국과 협의해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격상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최근 일주일 동안 경북도의 하루 평균 확진자는 41.1명이다. 현재 영주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다.

김규현 기자 gyuhyun@hani.co.kr
추천인 이벤트 너랑 나랑 '겨리 맺자'
추천인과 추천인을 입력한 신규 정기/주식 후원회원
모두에게 타이벡 에코백을 드려요

광고

광고

광고

전국 많이 보는 기사

시민들 광주로, 광주로…“사과받지 못한 분함 위로드립니다” 1.

시민들 광주로, 광주로…“사과받지 못한 분함 위로드립니다”

‘셋 중 하나는 노인’ 괴산군…지역소멸 막을 ‘압축도시’ 첫삽 2.

‘셋 중 하나는 노인’ 괴산군…지역소멸 막을 ‘압축도시’ 첫삽

인천발 KTX 2025년 개통…인천 ‘육해공 교통요충지’로 성장 3.

인천발 KTX 2025년 개통…인천 ‘육해공 교통요충지’로 성장

부산 30~60대 4명, ‘부스터샷’ 2주 뒤 돌파감염 4.

부산 30~60대 4명, ‘부스터샷’ 2주 뒤 돌파감염

‘원주 소금산 그랜드밸리’ 27일 시범개장 5.

‘원주 소금산 그랜드밸리’ 27일 시범개장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너랑 나랑'겨리 맺자'
좋은 언론을 향한 동행에 많은 분들이
함께 할 수 있도록 주위에 한겨레 후원을
추천해 주세요.이벤트 참여자에게
타이벡 에코백을 드립니다.